We make Board Games!

바쁘지만, 즐거운 날들 ^^

Scribble Views 76231 Votes 0 2008.12.05 17:37:59
보드게임을 만들고 싶다는 막연한 생각만 하다가

실행으로 옮긴지 근 3달째, 아는것도 별로 없고 모든 일이 새로운 것 투성이라 더디지만 조금씩 전진하고 있다.
지금껏 내가 살아왔던 것 처럼 이번에도 내가 원하는 방향으로 삶을 이끌어가자.

모든 것이 불확실하고 예측할 수 없는 인생에서, 확실한 한 가지가 있다면
그것은 내가 가고자 하는 의지.
그것만 있으면 길이 없어도 길을 만들어 갈 수 있다.

바쁜 나날들이지만, 난 오늘도 내가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
때론 치열하게 때론 유유자적하게
그렇게 하루를 살아간다 ^^

이제 곧 저의 첫 게임이 나옵니다. 확답을 드릴 순 없지만 내년 초에는 만나 볼 수 있을거에요.
저의 즐거움이 다른 사람에게도 즐거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.

List of Articles
No. Subject Author Date Views
Notice Notice about the use of a free board. [Level:30]Piece Craft Nov 21, 2008 420905
26 Scribble 정말 축하한다~~ 지금 가진 생각들 잊지 않도록!!! [1] [Level:1]쓰레빠 Apr 04, 2009 44146
25 Scribble 형렬이 친구 많네...^^ 글 남기고 간다. [1] [Level:1]엉아 Mar 31, 2009 44811
24 Scribble 오~ 완전 멋쪄~ [1] [Level:0]선중이 Mar 08, 2009 44397
23 Scribble dear budy [1] [Level:0]coomdory Feb 12, 2009 44205
22 Scribble 이름들이 다 너무 어려워서 못 고르겠어요 [1] [Level:1]Patrizio Feb 09, 2009 44370
21 Scribble 게임의 이름 짓기 - 투표해주세요! :) file [7] [Level:17]Galgimuri Feb 07, 2009 50595
20 Scribble 안녕하세요 :) [1] [Level:0]Jin H.R Feb 02, 2009 45732
19 Scribble ㅎㅎㅎㅎ [1] [Level:0]홍구님 Feb 01, 2009 47776
18 Scribble 해야 할 일들 [1] [Level:17]Galgimuri Jan 21, 2009 50698
17 Scribble 김사장님 [1] [Level:0]joo Jan 12, 2009 48603
16 Scribble 멋지게 한발 내딛었구나!! 축하해! [1] [Level:0]로스구이 Jan 06, 2009 48321
15 Scribble 김대표님!! 축하합니다... [1] [Level:0]당근사랑 Jan 02, 2009 49117
14 Scribble 새해에도 즐거운 일 많이 생기길 바래요~ [1] [Level:1]주앙 Dec 30, 2008 49327
13 Scribble Merry X-mas [1] [Level:1]SEXYYJ Dec 24, 2008 48539
12 Scribble 이뿐이 회원가입 기념 ^_____^ [1] [Level:0]gyung2 Dec 23, 2008 49803
11 Scribble 멋진 겜 기대 하고 있음 [1] [Level:0]pridelee Dec 16, 2008 48643
10 Scribble Now in World Food Programme [1] [Level:17]Galgimuri Dec 16, 2008 53642
9 Scribble 최초의 펭귄 :D [1] [Level:17]Galgimuri Dec 13, 2008 88641
8 Scribble Hi There ! secret [Level:2]Tom Cruise Dec 13, 2008 3
» Scribble 바쁘지만, 즐거운 날들 ^^ [1] [Level:17]Galgimuri Dec 05, 2008 76231
XE Login